제목 [기호일보] 영흥도 쎄시오리조트 내 프리미엄 푸드홀 'IL MARE(일 마레)' 들어선다
글쓴이 쎄시오

본문

[기호일보=디지털뉴스부] 친환경 섬 영흥도 쎄시오리조트에 프리미엄 푸드홀 '일 마레'가 들어선다.

지난 17일, 일 마레와 쎄시오는 푸드홀 협업 계약을 체결했다. 이번 계약에서는 이탈리안 레스토랑 '일 마레'를 포함해 자사 프렌차이즈 업체인 논현삼계탕, 벤또랑 등 다수의 한식 업체도 입점할 예정이다.

이탈리안 레스토랑 일 마레는 지난 1998년 신사동에 첫 점포를 개점했다. 신사동 일대를 '일 마레의 거리'로 불리게 할 정도로 명성을 떨친 '일 마레'는 현재 레스토랑을 거쳐 프렌차이즈 외식사업, 해외사업, 컨설팅 등 다양한 분야로 사업을 확장해가고 있는 프리미엄 브랜드다.

현재는 서울의 강남, 압구정, 신림 등 국내 프렌차이즈를 바탕으로 현재 200여개의 점포를 운영하고 있다. 향후 점포 수를 600여개로 확대하기 위한 계약을 체결하는 등, 코로나19에도 일 마레는 사업영역을 점차 확장해나가고 있다.

일 마레 측은 "이번 협업을 통해 음식이 주는 가치를 넘어 하나의 문화 공간으로 쎄시오와 협력해 나갈 것이다"라는 의견을 밝혔다.

특히, 일 마레는 푸드홀과 함께 오락 시설, 쇼핑 공간 등을 함께 구상, 즐길 것 많은 리조트 내부를 만들 것이라는 계획을 시사했다.

이번 협업을 통해 쎄시오리조트 측은 프리미엄 리조트로서 관광객들에게 더욱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.


출처 : 기호일보(http://www.kihoilbo.co.kr) 

(주)오닉스이엔지|대표이사. 이상헌
주소.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동 169-23
Tel. 1899-3555

COPYRIGHTⓒ (주)오닉스이엔지. ALL RIGHTS RESERVED

개인정보처리방침보기